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일반
인천스타트업파크-인천유나이티드, 스마트 구단 구축 관련 분야 스타트업 지원 Kick-Off경기장 안전, 선수단 경기력 향상 등 관련 분야 스타트업 비즈니스모델 실증 지원

[인천게릴라뉴스=최도범 기자] 인천경제자유구역청과 인천테크노파크는 올해 인천유나이티드와 함께 스마트 구단 구축 관련 스타트업의 실증을 지원하는 ‘인천스타트업파크 Smart-X Sports(인천유나이티드)’ 프로그램의 참여기업을 내달 14일까지 모집한다.

지난 3월 9일 인천스타트업파크에서 치러진 ‘스마트 구단 스타트업 육성을 위한 상호업무 협약’ 후 처음으로 추진되는 이 프로그램은 스마트 구단 구축 관련 분야 스타트업에 인천유나이티드가 보유하고 있는 실증 자원(인천축구전용경기장, 인천축구센터, 선수단, 데이터 등)을 제공하고 최대 3천만원의 실증 자금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번 인천유나이티드와의 파트너 프로그램은 인천 스타트업파크와 프로구단과의 첫 협력 사업으로 스타트업은 관련 분야 실증을 통해 제품·서비스를 고도화 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프로구단과의 협업 사례까지 확보할 수 있게 되어 스타트업의 혁신과 성장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 관계자는 “프로축구단인 인천유나이티드와의 협력 파트너 프로그램은 스타트업 차원에서 실증과 함께 홍보 효과도 누릴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하며 “2023년 아시아챔피언스리그에 진출하는 인천유나이티드의 경기장 안전, 선수단 경기력 향상을 위한 혁신 스타트업을 선정·지원해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이 프로그램과 관련해 자세한 사항은 인천 스타트업파크 홈페이지(http://startuppark.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ingnews@ingnews.kr

incheon guerilla news

최도범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도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