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산업/기업 포토
인천도시공사, 인천 지방공기업 최초 ‘인천공동모금회 나눔명문기업 14호’ 가입
▲ 가입식 후 기념촬영. 왼쪽부터 가운데 서경호 인천도시공사 경영본부장, 심재선 인천공동모금회 회장 및 직원들. (사진제공=인천공동모금회)

[인천게릴라뉴스=오정훈 기자] 인천도시공사가 인천 지방공기업 최초로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 나눔명문기업 14호’로 가입했다.

13일 진행된 가입식에는 서경호 인천도시공사 경영본부장, 심재선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인천공동모금회) 회장 및 직원들이 참석했다.

이날 가입식에서 서경호 인천도시공사 경영본부장은 "집과 터전이 삶에서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하듯이 나눔도 마찬가지다”라며 “나눔을 통해 인천시가 시민이 행복한 도시로 거듭나는데 일조하는 공기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심재선 인천공동모금회장은 “늘 소외된 이웃을 위해 앞장서고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자 노력하는 인천도시공사의 나눔명문기업 14호 가입에 감사 드린다. 앞으로 나눔파트너로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에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인천공동모금회는 “그동안 인천도시공사는 도시재생 및 주거복지 등 고유 업무와 연계한 생동감사업 및 북한이탈주민 지원, 소외 청소년 장학금 지원, 지역사회 돌봄 지원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과 함께 전 직원의 봉사활동 참여로 ‘함께하는 도시, 따뜻한 도시’를 만들기 위해 노력해왔다”며 “이번 나눔명문기업 가입도 그 일환으로 기부금은 원 도심 재생사업, 폭염대비 소외계층 지원 사업, 지역사회 돌봄 사업 등 지원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기업사회공헌의 롤 모델을 제시하는 나눔명문기업은 중소·중견기업이 3년 이내 1억원 이상을 기부하거나 약정하는 기부프로그램으로 현재 14호까지 가입돼 있다.

ingnews@ingnews.kr

incheon guerilla news

오정훈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정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