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군·구소식 동구
인천 동구, 물류시설 및 감염취약시설 방역 추진...총 12개 반 49명 긴급방역단 동원고위험 집단시설, 다중이용시설 집중소독 및 체온계 배부

[인천게릴라뉴스=조경희 기자] 인천 동구청이 지역 내 물류시설 13곳 및 감염취약시설에 대해 연쇄감염 조기차단을 위한 방역을 추진한다.

이번 방역 추진은 수도권 일대 사업장 내 코로나19 집단 감염이 산발적으로 발생함에 따른 것이다.

방역에는 4명이 1개반으로 구성된 구 보건소 방역기동반과11개반 45명으로 구성된 주민자율방역단 등으로 총 12개 반 49명의 선제적 긴급방역단이 동원 된다.

방역은 지역 내 물류시설 뿐만 아니라 학원 70개소에 대해서도 초미립자살균분무(ULV)소독을 진행한다.

아울러, 이번 방역에서는 각종 해충이 증가하는 여름철 비상방역근무에 경계를 늦추지 않기 위해 3명으로 구성된 1개반의 위탁방역단을 별도로 꾸린다.

위탁방역단은 주1회 이상 취약지역과 민원장소에 대한 야간방역소독 활동도 강화할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쿠팡 물류시설을 통한 집단감염이 산발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방역 관리 강화에 총력을 다하겠다”며 “기업체와 운수종사자, 일반 주민도 개인위생 수칙 및 생활 속 거리 두기 방역 지침을 준수해 주시기를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동구는 주민들이 많이 이용하는 지역 내 각종 시설의 생활방역 수칙 준수를 지원하고자 종교시설 78개소, PC방 7개소, 노래연습장 31개소, 체육도장 18개소 등에 비접촉식 체온계 250개를 지원한다.

조경희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