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월미바다열차, 동절기 안전관리 종합대책 수립...선로 결빙에 선제적 대응 등폭설 시 운행대책 및 선로결빙 예방대책 등 담아
▲ 월미바다열차 사진.<자료사진=인천게릴라뉴스DB>

[인천게릴라뉴스=권오현 기자] 개통 한 달을 맞은 월미바다열차의 동절기 안전관리 종합대책이 수립됐다.

전구간이 고가로 구성된 바다열차의 특성상 기상 악화로 인한 위험으로부터 안전 운행을 하기 위해서는 철저한 준비가 필요하다.

인천교통공사에 따르면 동절기 종합대책은 월미바다열차의 구조물 특성에 맞추어 기상 악천후 시 안전운행을 위한 체계적 대비를 위해 마련되었다.

종합대책 내용으로는 ▲폭설 시 열차운행대책 ▲기온 급강하 시 선로 결빙 예방대책 ▲선로 결빙구간 해빙대책 ▲시설물 동파방지대책 ▲역사 제설 대책 등의 내용으로 구성되었다.

먼저, 폭설시에는 열차운행 중지 여부를 신속히 판단하고, 대설주의보 발령 시 에는 제설차량을 운용하여 선로 결빙에 선제적으로 대응키로 했다.

선로 결빙 시 신속한 해빙작업이 가능토록 이동용 대파인 특수 장비를 자체 제작해 대응할 예정이다.

특히, 고가의 구조상 제설자재 및 장비를 적재적소에 비치하는 등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공사 정희윤 사장은 “월미바다열차를 찾아 주시는 관광객 여러분의 성원에 보답하는 길은 더욱 즐겁고 안전하게 만드는 것” 이라며 “겨울철 폭설과 한파로 인한 사고 예방을 위해 현장 밀착형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권오현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