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일반
인천시-롯데홈쇼핑, 지역특산물 및 6차산업 인증제품 판로 확대 협약 체결홈쇼핑 통해 인천 지역특산품 판매
PREV
NEXT
  • 4
  • 4
  • 4
  • 4

[인천게릴라뉴스=조경희 기자] 인천시와 롯데홈쇼핑이 인천 지역특산물 및 6차산업 인증제품 판로 확대를 위해 13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업무 협약에 따라 시는 지역농산물의 고품질화과 우수 농식품의 브랜드 향상을 위한 홍보비, 판촉비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에 롯데홈쇼핑은 인천에서 생산되는 지역특산물 및 6차산업 인증제품에 대한 판매 촉진을 위한 마케팅, 판촉활동 등에 적극 협력할 계획이다.

이번 협약은 농업과 기업의 상생 협력을 통한 동반자적 우호관계 지속이라는데 하나의 성과로 보고 있다.

협약식에서 롯데홈쇼핑 김인호 DT 본부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인천시 6차산업 인증상품과 테크노파크 우수 중소기업 제품을 적극적으로 발굴하여 판로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에 박준하 행정부시장은 “이번 업무협약 체결은 인천시의 어려운 중·소 농업인과 농업법인, 중소기업 등의 활성화를 통한 지역일자리 창출이라는 큰 목표를 가지고 인천시와 롯데홈쇼핑 간에 업무협약을 체결한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인천지역에서는 강화약쑥, 강화섬쌀, 강화속노랑고구마, 강화순무 등 지역을 대표할만한 지역특산물을 생산하고 있다.

또한, 6차 산업인증 24개 경영체에서 60여종의 가공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이들 지역 특산물과 60여종의 가공제품은 현재 로컬푸드 직매장 7개소, 안테나 숍 2개소, 각종 지역축제, 지역농협을 통해 생산되는 제품을 판매하고 있다.

하지만 이번 롯데홈쇼핑과의 업무협약 체결로 온라인상의 판매망이 구축되면 꾸준한 판매 성과를 기대하고 있다.

롯데홈쇼핑은 모바일에서 전문관 ‘장터라운지’를 통해 강화 농특산물관을 개설했다.

현재 여기에서 강화섬쌀, 순무김치, 강화 약쑥 등을 온라인 판매 및 One TV(데이터) 방송을 통해 적극적으로 홍보 및 판매를 실시하고 있다.

조경희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