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인천형 시민 교수 모집올해 9개 분야의 사회 각계각층 시민교수 100명 선발
▲ <사진제공=인천시>인천형 시민교수 모집 포스터

[인천게릴라뉴스=최시온 기자] 인천시가 역량있는 시민 교수를 모집한다.

시는 인천에 대한 지식과 정주의식을 바탕으로 그동안 쌓아온 재능과 경험을 지역사회에 환원하는 시민교수를 선발·육성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2023년부터 2025년까지 총 300명을 선발할 계획으로 올해도 사회 각계각층에서 시민교수 100명을 선발한다.

특히, 올해는 ‘기초생활문해’, ‘문화·예술·스포츠’ 등 기존 7개의 모집 분야와 성인 진로 개발을 지원하는 ‘성인진로개발역량’과 법률, 의료, 행정 전문가가 참여하는 ‘공공분야’를 추가해 총 9개 분야의 전문가를 모집한다.

‘성인진로개발역량’ 분야는 중장년층의 제2 인생 설계 지원을 위해 진로수업·심리검사·상담 등을 제공한다.

시민교수 활동 지원자는 인천에 주민등록을 두거나 시 소재 사업장 및 기관 재직자 등 일정 요건을 충족해야 하며, 7월 15일부터 28일까지 인천인재평생교육진흥원 홈페이지(www.itle.or.kr) ‘다모아정보망’을 통해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시민 교수는 면접심사 등을 거쳐 최종 인증되며, 인증일로부터 2년의 활동기간 동안 인천 지역의 평생교육기관 또는 취약계층 지원 기관 등에 방문해 강의를 제공하는 등의 활동을 하게 된다.

김경선 시 교육협력담당관은 “시민교수 사업은 시민이 주도해 시민의 힘으로 평생학습도시 인천을 조성하는 사업”이라며 “애인(愛仁)의 정신으로 지역사회에 지식을 나누고 시민 모두가 행복한 공동체를 만들어가기 위해 우수한 전문가분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ingnews@ingnews.kr

incheon guerilla news

최시온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시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