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건강·의료
인천시, 보건소에서 HIV 무료 익명 검사 실시10개 군·구 보건소에서 연중 진행
▲ <사진제공=인천시>에이즈 예방 포스터.

[인천게릴라뉴스=이명화 기자] 인천시가 에이즈 예방 및 에이즈 검사의 비용과 신분 노출 우려 해소를 위해 무료·익명 검사를 실시한다.

검사는 주소지와 상관없이 가까운 보건소에 방문하면 누구나 무료로 가능하며, 이름, 주민등록번호, 주소 등을 묻지 않고 익명으로 진행된다.

검사 결과는 1주일 이내에 받아 볼 수 있고, 감염 사실이 확인되더라도 신분이 외부로 노출되지 않는다.

또한 감염자에게는 전문 의료기관 연계와 건강 상담, 진료비 지원 등 다양한 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에이즈는 인간면역결핍바이러스(HIV)에 감염되어 장기간에 걸쳐 서서히 면역기능이 저하되는 질병으로 조기 발견하여 치료제를 복용하면 체내 바이러스 양이 감소하고, 전파 가능성도 낮아진다.

따라서 HIV 감염 위험에 노출되었다면, 조기진단을 받고 꾸준히 치료제를 복용하는 것이 에이즈를 예방할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이다.

시 관계자는 “에이즈는 꾸준히 관리하면 일상생활이 가능한 질병이며, 감염이 의심된다면 가능한 빠르게 보건소를 찾아 검사를 받아 보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ingnews@ingnews.kr

incheon guerilla news

이명화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명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