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건강·의료
외국인환자 유치를 위한 카자흐스탄서 인천 의료관광 단독설명회'팀 메디컬 인천’ 인천 의료 우수성 홍보
▲ <사진제공=인천시>설명회 행사 사진.

[인천게릴라뉴스=최시온 기자] 인천시와 인천관광공사가 인천시 의료기관의 외국인 환자 유치를 위한 카자흐스탄 알마티시 현지 의료관광 단독설명회를 개최했다.

4일 개최된 이번 행사는 인천의 외국인환자 유치의료기관과 유치사업자, 컨시어지 서비스 업체를 원팀으로 구성하는 ‘팀 메디컬 인천’ 소속 12개 의료기관으로 구성됐다.

예전부터 인천을 찾는 카자흐스탄 환자의 대부분은 공항과 가까운 지리적 이점과 특화된 의료기술을 갖추고 있는 여러 병원이 위치한 인천의료관광의 장점이 반영돼 중증질환 치료를 위한 환자가 주를 이뤘다.

이에 따라 이번 행사는 현지 정부 기관 및 유력 에이전시 등을 초청해 인천 의료관광의 특장점과 여건을 홍보하고 잠재적 수요를 확대하고자 마련됐다.

1부에서는 인천의 의료기관과 인천 의료관광의 장점을 설명하고 컨시어지, 통역, 원데이 힐링투어로 구성된 인천 원스톱 메디컬 서비스와 인천의 다양한 의료웰니스 관광 콘텐츠를 소개했다.

의료관광상담회로 진행된 2부에서는 현지 약 50여 관계기관이 참여한 가운데 인천 의료기관의 의료기술을 홍보하는 ‘팀 메디컬 인천‘ 활동과 기관별 환자 유치를 위한 약 150건의 상담이 성공적으로 진행됐다.

강경희 시 보건의료정책과장은 “이번 카자흐스탄 현지 인천의료관광 설명회 개최는 카자흐스탄 정부와의 협력을 강화하고 현지에서 직접 인천 의료관광의 우수성을 알리는 자리였다”며 “급성장하고 있는 국제 의료관광시장에서 인천은 중증질환 치료뿐만 아니라 건강검진, 피부미용, 성형 등 다양한 분야의 의료서비스 제공이 가능한 도시로 외국인 환자 유치 확대를 위해 홍보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은 외국인 환자 유치 주력 국가의 경제적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나눔 의료를 실천하고 있는 가운데, 올해는 카자흐스탄 보건부 협력으로 2명에게 무료 수술과 치료, 웰니스 관광 체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ingnews@ingnews.kr

incheon guerilla news

최시온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시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