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관광 관광일반
월미공원 둘레길에 산수국이 활짝 '어서오세요'둘레길 2.3㎞ 구간에 1만여 산수국과 벽화 준비 등
▲ <사진제공=월미공원사업소>월미도 둘레길에 조성된 산수국 화단.

[인천게릴라뉴스=최시온 기자] 인천시 월미공원 둘레길에 산수국이 한창으로 많은 방문객을 부르고 있다.

월미공원사업소는 산수국 개화기를 맞아 오는 7월까지 월미공원 둘레길에서 ‘산수국과 함께하는 힐링산책’을 진행한다.

월미공원 둘레길에는 산책길 주변으로 총 1만여 본의 산수국이 식재돼 있어 여름철 특색있는 둘레길로 각광받고 있다.

숲속에서 바다를 보면서 산책할 수 있는 인천의 대표적인 명소인 월미둘레길 2.3㎞ 구간은 자연 친화적인 흙길로 시민들에게 좋은 호응을 얻고 있다.

특히, 둘레길 콘크리트 옹벽에는 벽화를 조성해 여름철 만개한 산수국과 어우러져 방문객들에게 편안한 분위기의 둘레길을 제공하고 있다.

아울러 숲속 갤러리 작품전시와 숲 해설 프로그램 운영, 수국 포토존 등 다양한 체험활동과 공원에 서식하는 40여 종의 새소리로 산책길의 즐거움을 더한다.

최종순 인천시 월미공원사업소장은 “무더운 여름날, 월미공원에서 산수국과 함께 산책하며 몸과 마음을 치유하는 시간을 갖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ingnews@ingnews.kr

incheon guerilla news

최시온 기자  h21yess12@naver.com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