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군·구소식 중구
인천 중구, 영종에서 '별빛 반상회' 개최...주민과의 폭넓은 소통2026년 영종구 출범...글로벌 미래산업 중심 도시로의 도약
▲ <사진제공=중구>4일 2024년 첫 '별빛 반상회'가 영종에서 열리고 있다.

[인천게릴라뉴스=이명화 기자] 인천시 중구가 하늘체육공원에서 올해 첫 ‘별빛 반상회’를 열었다.

지난 4일 저녁 7시부터 9시 30분까지 2시간 30여 분간 진행된 이번 반상회에는 김정헌 구청장이 직접 참여해 구민 눈높이에 맞는 적극적인 소통 행정을 펼쳤다.

이날 반상회에는 김정헌 구청장, 배준영 국회의원, 시·구의원, 관계 공무원, 주민 등 600여 명이 참여했다.

이 자리에서 김 청장은 영종국제도시를 살기 좋은 도시, 첨단산업 중심의 글로벌 융합도시로 만드는 데 힘쓰겠다는 뜻을 밝혔다.

행사에서는 민선 8기 중구의 주요 사업 현황과 현안을 설명하고, 영종국제도시-영종역 간 셔틀버스 운행, 주차장 시설 확충, 도서관 신설, 야외수영장 건립 등 다양한 지역 현안에 대해 질의와 답변이 오고 갔다.

질의 답변에 따르면 영종구 신설과 관련해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D·E 노선, 공항철도-9호선 직결, 제2공항철도 등 각종 교통 현안과 사통팔달 도시를 약속했다.

아울러, 영종 제3유보지 바이오 특화단지 유치와 항공정비(MRO), 도심항공교통(UAM) 등 미래 글로벌 첨단산업의 중심지로의 도약을 위해 구정 역량을 약속했다.

특히, 영종지역 학생 수 증가에 따른 학교 시설 확충과 안전한 통학환경 조성 필요성에 공감의 뜻을 표하며, 교육청 등 관계기관과 적극적으로 협업해 교육환경 개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 밖에도 복합 공공시설 설립, 도심 숲 힐링 시설 확충, 야간 경관 개선 등 주민 생활환경 개선과 복지 확충을 위해 다방면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이날 이 자리는 인천시, 인천경제자유구역청(IFEZ), 인천시 교육청, 남부교육지원청, 중부경찰서, 인천국제공항공사, 한국토지주택공사(LH), 인천도시공사(iH) 등 관계기관도 지역 현안에 대한 질의에 주민에게 직답하며 소통의 자리로 이어 갔다.

김정헌 구청장은 “오는 2026년 영종구 출범을 앞둔 만큼, 이를 기회로 삼아 영종국제도시가 인천과 대한민국 발전을 이끄는 글로벌 미래산업 중심 도시로 도약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라고 밝혔다.

이어 “별빛반상회에서 모인 소중한 의견을 면밀하게 검토해 구정에 적극적으로 반영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구민 눈높이에 맞는 소통 행정으로 지역발전과 구민 삶의 질 증진에 힘쓰겠다. 구정에 대한 구민들의 적극적인 성원과 호응, 참여를 바란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반상회는 영종구 신설 확정 후 처음으로 열린 소통의 장이었으며 퇴근 시간 이후에 진행돼 직장인 등 많은 구민이 행사 현장을 찾음으로 폭 넓은 의미의 행사였다는 평가다.

ingnews@ingnews.kr

incheon guerilla news

이명화 기자  h21yes@hanmail.net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