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군·구소식 미추홀구
인천 미추홀, 복지 위기 가정 발굴...'이웃애(愛) 상점’ 125곳 지정사회적 고립 가구의 예방적·상시적 발굴 체계 구축
▲ <사진제공=미추홀>미추홀구청이 위기가정에 대한 이웃의 소식을 듣고자 준비한 '이웃애' 상점에 위기가구 점검표를 비치하고 있다.

[인천게릴라뉴스=이명화 기자] 인천 미추홀구는 명예사회복지공무원과 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이 운영하는 생활업종상점인 '이웃애(愛) 상점’ 125곳을 지정하고 복지위기가구 발굴에 나선다고 밝혔다.

5일 사회적 고립 가구의 예방적·상시적 발굴 체계 구축을 위해 지정한 이웃애 상점은 위기가구 발견 시 상점 내에 비치된 미추홀복지소리함(이하 미소함)에 위기가구 점검표를 작성해 넣거나 사업주에게 해당 내용을 전달한다

이 방식은 신고 또는 접수의 절에 따른 불편을 해소하고 위기가정에 대한 이웃의 사정을 신속히 동 행정복지센터로 연계하는 역할을 감당한다.

상점을 통해 접수된 복지위기가구는 동 담당자가 대상자 방문 및 상담을 진행해 맞춤형서비스를 지원할 계획이다.

이영훈 구청장은 “이웃애(愛) 상점을 통해 오프라인 신고·제보 기능을 활성화하고 민관 협력으로 지역 보호 체계를 강화하는 등 구민 복지 체감도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주민들과 가까운 곳에 있는 골목 상점을 활용한 인적 안전망 시스템을 갖춰 더욱 체계적인 위기가정 발굴과 지원이 이뤄지길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내 집 근처 이웃애(愛) 상점 위치와 미소함의 설치 여부는 미추홀구 온통복지 누리집(https://www.michuhol.go.kr/welfare/main.do)에서 확인할 수 있다.

ingnews@ingnews.kr

incheon guerilla news

이명화 기자  h21yes@hanmail.net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