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연예/스포츠 문화 포토
남동문화재단, “포근한 문화예술 전시 프로젝트. 첫 번째 이야기” 운영“지역 예술가와 함께 장애인을 위한 문화예술 전시”
▲ 자료제공=남동구

[인천게릴라뉴스=최도범 기자] 인천시 남동문화재단이 “포근한 문화예술 전시 프로젝트, 첫 번째 이야기”를 운영한다.

6월 5일부터 9월 21일까지 남동장애인종합복지관 지하 1층에서 진행되는 이번 전시회에는 인천지역에서 활동하는 다수의 예술가가 참여해 의미를 더했으며, 전시 작품은 매월 교체될 예정이다.

김재열 남동문화재단 대표이사는 “이번 문화예술 복지 전시를 통해 인천지역에서 활동하는 예술인의 다양한 작품을 장애인분들이 향유할 수 있어 의미가 깊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문화예술 복지 사업이 운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자세한 문의는 남동문화재단 홈페이지(www.namdongcf.or.kr)에서 확인하거나 유선전화(☎070-8820-5210)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포근한 문화예술 전시 프로젝트, 첫 번째 이야기”는 평소 문화예술 향유에 어려움을 겪는 장애인들의 전시 관람을 위해 남동문화재단과 남동장애인종합복지관의 협력을 통해 진행됐다.

ingnews@ingnews.kr

incheon guerilla news

최도범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도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