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군·구소식 강화군 포토
강화군, '디지털 관광주민증' 사업대상지 공모 선정"한국관광공사와 연계, 인구감소 지역 관광활성화 기대"
▲ 자료사진. '갑곶돈대'. (사진제공=강화군)

[인천게릴라뉴스=최도범 기자] 강화군이 '2023년 디지털 관광주민증 공모사업'에 경인지역 대표로 최종 선정됐다.

"디지털 관광주민증 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인구감소 지역에 대한 관심 증대 및 관광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목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사업이다.

'대한민국 구석구석' 모바일 앱에서 명예주민증인 디지털 관광주민증을 발급받고 QR코드를 활용해 지역 내 관광지 입장권, 숙박, 식음, 체험 등 각종 여행 편의시설과 체험프로그램의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제도이다.

이에 맞춰 강화군은 "디지털 관광주민증" 사업에 함께 할 관내 관광사업체를 모집하고 홍보마케팅 등 지원을 통해 지역관광이 활성화 될 수 있도록 한국관광공사와 연계하여 협력하고 추진할 계획이다.

유천호 강화군수는 "올해 공모사업에 23~24 한국관광100선 '고려도성여행'과 더불어 2023년 강소형 잠재관광지에 '갑곶돈대'가 선정되는 성과를 이루었다"며 "적극적인 공모 사업을 통해 강화군의 관광이 더욱 발전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ingnews@ingnews.kr

incheon guerilla news

최도범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도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