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정치일반 포토
인천시 정책자문단, 첫 회의 개최…지역 현안 해결 및 정책 방향성 논의유정복 인천시장 "실천적 대안을 마련해 주시길"
▲ 인천시가 '2023년 제1차 정책자문회의'를 열고 지역 현안 해결과 새로운 정책 방향성에 대해 논의했다. 사진은 회의 모습. (사진제공=인천시)

[인천게릴라뉴스=박봉민 기자] 인천시 주요정책 분야의 싱크탱크 역할을 하는 '인천시 정책자문단'이 첫 회의를 열었다.

27일 시청 장미홀에서 열린 이번 회의는 지난해 자문단 위촉 이후 처음 개최되는 킥오프 회의로, 인천시의 일반현황과 민선8기의 역점추진사업 소개 후 자문위원들의 시정에 대한 건의가 이어졌고, 마지막으로 정책자문단의 향후 운영방안을 논의하는 순으로 진행됐다.

또한, 지역 현안 해결과 새로운 정책 방향성 논의를 위한 의견들이 제시됐다.

특히, 역점추진사업과 민선8기 120개 공약 전반에 대해 공유하고 전반적으로 검토했다.

이 자리에서 유정복 인천시장은 "오직 인천, 오직 시민, 오직 미래를 만들어가기 위해 자문단 한사람 한사람의 역할이 크다며, 자문단이 인천의 꿈,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한 실천적 대안을 마련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시 정책자문단'은 지속적 회의를 통해서 구체적 아젠다를 논의하는 등 미래산업, 투자유치, 균형도시, 인구변화를 비롯한 인천시 주요정책분야 전반에 대한 자문 역할 수행할 계획이다. 인천시는 적극적으로 자문내용을 검토해 정책에 반영할 예정이다.

ingnews@ingnews.kr

incheon guerilla news

박봉민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봉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