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일반 포토
박남춘 인천시장 "'인천e음'으로 역내 소비·세수 증가""다양한 연계 서비스로 확장…지역화폐로서 경쟁력을 더욱 키울 수 있도록 보완할 것"
▲ 박남춘 인천시장은 '인천e음'의 역내소비 및 세수 증가 효과를 강조했다. 자료사진. 사진은 박남춘 시장의 '인천경영포럼 신년 특강' 모습. (사진제공=인천시)

[인천게릴라뉴스=조경희 기자] 박남춘 인천시장은 "'인천e음'으로 역내 소비와 세수가 증가했다"고 밝혔다.

20일, '인천경영포럼 신년 특강'에서 박남춘 시장은 '인천e음'의 성공비결을 묻는 질문에 "오래전부터 인천 지역 내 소비 역외유출을 막을 수 있는 방안에 대한 고민을 해왔다"며 "취임 이후에는 실효성 있는 지역화폐를 만들기 위해 종이가 아닌 전자로, 선 할인이 아닌 후 캐시백으로 방향을 재설정했다"고 과정을 설명했다.

이어 "시의 캐시백 혜택에 군‧구 자체적 혜택이 더해지며 많은 시민들을 사용자로 확보할 수 있었다"며 "실제 역내소비와 세수도 증가했다"고 성과를 강조했다.

그러면서 "현재는 인천e몰, 인천직구, 배달e음, e음택시 등 다양한 연계 서비스로 확장하고 있다"며 "앞으로 지역화폐로서 경쟁력을 더욱 키울 수 있도록 부족한 점을 잘 분석해 보완해 가겠다"고 밝혔다.

ingnews@ingnews.kr

incheon guerilla news

조경희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