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복지/여성 포토
인천시-인천교통공사, 올 상반기 중 장애인 콜택시 169대 확보신규 증차 24대+노후 교체 18대…"이동권 증진 기여 기대"
▲ 자료사진. 인천시 장애인콜택시. (사진제공=인천시)

[인천게릴라뉴스=최도범 기자] 인천시와 인천교통공사는 올 상반기 중 장애인콜택시 24대를 증차하고, 노후차량 18대를 교체해 총 169대의 장애인 콜택시를 확보할 계획이다.

매년 장애인 콜택시를 꾸준히 증차해 온 인천시는 이번 증차로 승차 대기 시간이 기존보다 단축돼 이용 장애인들의 이동권 확보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와 관련해 김정범 인천시 택시물류과장은 “장애인 콜택시가 교통 약자의 발 역할을 하는 만큼 매년 운행 차량을 늘리고 지난 2019년엔 교통공사와 협업해 장애인 콜택시 전용 어플을 개발·보급하는 등 고객 편의 향상을 위해 노력해 왔다”며 “ 앞으로도 장애인 단체와 정기적인 협의를 통해 서비스를 향상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시와 인천교통공사는 지난 2019년부터는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해 콜택시 호출은 물론 현재 대기중인 접수자수 확인·본인의 최근 이용내역 등을 확인·재접수 기능 등을 제공해 이용자 편의를 대폭 개선해 왔다.

장애인 콜택시 이용은 스마트폰에서 ‘인천장애인콜택시’ 어플을 내려 받아 한 차례 본인 인증 절차를 거쳐 사용하거나, 스마트폰을 이용하지 않는 장애인은 지금처럼 콜센터(1577-0320)로 전화를 하면 된다.

ingnews@ingnews.kr

incheon guerilla news

최도범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도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