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산업/기업 포토
인천환경공단, 직원 복지포인트 2억 1천여만 원 인천이음카드로 지급
▲ 사진제공=인천환경공단

[인천게릴라뉴스=최도범 기자] 인천환경공단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직원 복지포인트 2억 1000여 만 원을 인천이음카드로 지급한다.

15일, 인천환경공단은 “최근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경제적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이번 달 중 복지포인트를 인천이음카로 지급하고, 설명절전 직원들의 빠른 소비 독려를 통해 지역상권 활성화에 앞장설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특히, 15일에는 올해 졸업을 맞은 자녀를 둔 직원 60명에게 지역 소상공인이 만든 파이를 선물하며 졸업을 축하는 자리를 가졌다.

또한, 중소기업 등 경제 활성화를 위한 재정신속집행도 준비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선금 등 각종 지원을 통해 226억 8000만 원을 신속 집행했다.

이밖에도 구내식당 식자재 전통시장 이용, 강화섬쌀 등 지역농산물 구매, 비대면 랜선회식 등을 추진하여 지역경제 살리기에 꾸준히 노력할 예정이다.

김상길 인천환경공단 이사장은 “이번 행사로 인해 어려운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 코로나19를 극복하는 힘이 됐으면 한다”면서 “앞으로도 지역사회 책임경영은 물론, ‘공기와 물이 깨끗한 도시, 환경특별시 인천’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ingnews@ingnews.kr

incheon guerilla news

최도범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도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