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연예/스포츠 문화 포토
‘제11회 INK 콘서트’ 온라인 공연 성료전세계 600만명 관람
▲ 공연사진. (사진제공=인천관광공사)

[인천게릴라뉴스=김재훈 기자] 인천시와 인천관광공사가 지난 10월 10일 온라인으로 개최한 ‘제11회 INK(Incheon K-Pop)콘서트’(이하 INK콘서트)가 국내·외 K-POP 팬들의 뜨거운 성원 속에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전면 무관중·온라인으로 치러진 이번 행사에는 태민(SHINee), 백현(EXO), 여자친구, ITZY 등 국내를 대표하는 10팀의 K-POP 스타들이 최고의 무대를 선사했다.

온라인으로 생중계 된 이번 INK콘서트는 전세계 600만 명 이상, 동시 최대 14만 명의 K-POP 팬들이 관람했다. 뿐만 아니라 올해 코로나19로 현장을 찾지 못하는 해외 팬들을 위해 50여명의 팬들을 실시간으로 연결해 스타와 팬이 소통하는 시간도 마련했다.

이번 행사에는 K-POP 공연뿐만 아니라 다양한 콘텐츠도 함께 제공되었다. 먼저 인천을 찾기 힘든 해외 관광객들을 위해 아이돌 그룹 SF9이 개항장, 부평 평리단길, 송도국제도시 등 인천 전역을 직접 소개하며 콘서트를 관람하는 세계 팬들에게 인천의 다양한 매력을 알렸다. 또한 스타와 팬 그리고 국민들이 함께 참여한 We:Ink 챌린지를 통해 힘든 시기를 함께 극복하자는 위로의 메시지도 전달했다.

아울러 인천시와 인천관광공사는 지난 10년간 INK콘서트의 역사와 인천 관광콘텐츠를 지속적으로 즐길 수 있는 플랫폼을 제공하고, K-POP과 다양한 한류 콘텐츠를 접목하여 INK콘서트를 그동안 만나보지 못한 종합 한류체험축제로 확대해 이를 ‘한류중심도시 인천’으로 도약하는 계기로 삼겠다고 밝혔다. INK콘서트의 다양한 콘텐츠 및 보다 자세한 정보는 INK콘서트 홈페이지(www.inkconcert.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민민홍 인천관광공사 사장은 “최초로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된 이번 INK콘서트가 국내·외 많은 K-POP 팬들의 성원에 성공적으로 마무리될 수 있었다”며 “대한민국 대표 한류콘서트로서 내년에도 전세계 팬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INK콘서트를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콘서트를 온라인 생중계로 참여하지 못한 팬들은 추후 SBS 지상파 및 SBS MTV, SBS FiL 등의 케이블 채널, 유튜브를 통해 관람할 수 있다.

ingnews@ingnews.kr

incheon guerilla news

김재훈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