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관광 관광일반 포토
인천관광 크리에이터 ‘인천홀릭’ 발대식 개최국내외 홍보 시작
▲ ‘인천홀릭’ 인천관광 크리에이터 발대식 모습. (사진제공=인천관광공사)

[인천게릴라뉴스=조경희 기자] 인천시와 인천관광공사는 인천 관광의 매력을 다양한 콘텐츠로 발굴해 국내·외에 홍보하는 <인천관광 크리에이터 ‘인천홀릭’> 을 최종 선발해 지난 8월 8일 발대식을 개최하며 공식적인 활동에 나섰다.

‘인천홀릭 크리에이터’는 ‘인천’에 ‘빠지다’라는 의미의 ‘홀릭(Holic)’을 조합한 명칭으로 인천관광에 대한 관심도가 높고, 감각적인 콘텐츠를 생성해 현재 소셜미디어 채널을 활발히 운영하는 사람을 대상으로 지난 7월 한 달간 모집했다.

최종 선발된 인원은 국내 6명과 해외 8명을 포함해 총 14명으로, 국내 크리에이터로는 유튜버 및 인스타그래머, 사진 및 영상 전문가는 물론, 인천 관광산업 종사자인 호텔리어 및 인천관광안내사도 포함되어 있다. 또한, 해외 크리에이터로는 중국, 대만, 일본, 러시아, 미국, 벨기에, 불가리아 출신의 외국인으로 현재 한국에서 활동하며 웨이보, 유튜브, 인스타그램 등 자국의 소셜미디어 채널을 활발히 운영하며 적극적으로 인천을 홍보 할 수 있는 요원들로 선발했다.

이번 발대식은 위촉장 수여와 함께 인천관광 크리에이터 활동계획을 공유하는 자리로 송도컨벤시아에서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를 준수하며 개최하였으며, 이후 송도 주요 관광지를 답사하는 시간을 가졌다.

‘인천홀릭’ 크리에이터들은 앞으로 7개월간 월별 미션에 따라 각각의 역량을 살린 취재와 함께 다양한 콘셉트로, 코로나19로 인해 국내외 관광객이 쉽게 인천에 올수 없는 현 상황에서도 충분히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랜선여행 콘텐츠를 만들어 낼 계획이다. 이 콘텐츠들은 ‘인천홀릭’ 크리에이터 각자가 운영하는 개인채널을 통한 홍보는 물론, 인천관광 소셜미디어 채널을 통해서도 많은 분들과 함께 공유하며 인천을 적극적으로 알리는 역할을 할 전망이다.

이와 관련해 김민경 인천관광공사 스마트관광팀장은 “이번 발대식에서 인천관광 크리에이터를 직접 만나게 되면서, ‘인천홀릭’ 여러분들의 인천에 대한 남다른 애정과 책임감을 느낄 수 있었다”며, “인천관광 업계도 코로나19로 인해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지만, ‘인천홀릭‘의 참신한 아이디어와 열정으로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인천의 색다른 매력을 적극적으로 알릴 수 있는 홍보요원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 라고 말했다.

ingnews@ingnews.kr

incheon guerilla news

조경희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