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복지/여성 포토
인천시, 사회복지 이용시설 단계적 개관 운영7월 27일부터 제한적 운영…노인이용시설은 8월 31일부터
▲ 자료사진. 인천시청사 전경. (사진제공=인천시)

[인천게릴라뉴스=조경희 기자] 인천시는 코로나19로 인한 집단감염 예방차원에서 부득이하게 지난 2월말부터 휴관했던 사회복지이용시설 2301개소를 27일부터 단계적으로 개관해 운영에 들어갔다.

그동안 여러 차례에 걸쳐 사회복지이용시설 관련 협회와 단체, 군․구 등 다양한 현장 의견을 고려해 단계적 운영을 결정했으며, 지난 7월 한 달간 단계적 개관을 위해 전국에서 처음으로 인천시내 全 복지이용시설에 열화상카메라를 구입해 지원하는 등 사전 방역준비도 마쳤다.

인천시는 시설개관에 따라 앞으로 복지시설 현장에서 긴급하고 꼭 필요한 서비스 중심으로 ▲ 긴급돌봄 ▲ 1:1 심리․재활치료 ▲ 10명 이내 실외프로그램 등 비활동성, 비접촉성 소규모 프로그램부터 시작하고 ▲ 1일 방역 ▲ 이용자간 거리두기 ▲ 동선 분리 등 출입자 관리에 만전을 기하면서 시민안전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해 성용원 복지국장은“자칫 방심한 사이 감염자가 늘어나 사회적 거리 두기로 다시 돌아가면 시설의 운영을 중단하는 해야 하는 만큼 모든 이용자들은 성숙한 시민의식으로 개인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줄 것을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ingnews@ingnews.kr

incheon guerilla news

조경희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