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연예/스포츠 문화 포토
인천시립박물관 2020년도 작은 전시 ‘인천의 스타, 사이다’ 개최“그 시절, 인천에는 별표 사이다가 떴다~!”
▲ 인천시립박물관 2020년도 작은 전시 ‘인천의 스타, 사이다’ 포스터. (사진제공=인천시립박물관)

[인천게릴라뉴스=김재훈 기자] 인천시립박물관이 2020년도 작은 전시의 일환으로 진행하는 ‘인천의 스타, 사이다’ 전이 7월 21일부터 10월 4일까지 열린다.

인천을 통해 처음 유입돼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탄산음료로 자리 잡은 ‘사이다’를 주제로 한 이번 전시에서는 ‘인천’과 ‘별’이라는 두 가지 키워드를 이용해 이야기를 풀어냈다. 전시를 선보인다.

총 3부로 나뉘어 진행되는 이번 전시의 1부‘인천, 사이다’에서는 인천을 통해 우리나라에 사이다가 유입되는 과정과 인천에서 만들어진 최초의 사이다인‘별표 사이다’를 소개한다.

2부‘스타, 사이다’에서는 전국적인 인기를 끌었던‘스타 사이다’와 그 영향으로 사이다에 붙여진‘별’에 대한 이야기를 찾아본다.

마지막 3부‘사이다 같은 사이다 이야기’에서는 탄산음료인 사이다가 답답한 상황을 벗어나게 해주는 하나의 유행어로 여겨지며 문화현상으로 정착하는 과정을 담았다.

아울러, 이번 전시는 일러스트 그림을 활용해 전시장 내부를 구멍가게의 모습으로 재현해 사람마다 기억 속 추억의 모습으로 덧씌워 상상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특히, “인천 바다에 사이다 떴어도 고뿌 없으면 못 마십니다”라는 서영춘의 일명‘사이다랩’도 들어볼 수 있으며, 평상 앉아보기, 사이다와 관련된 일화 적기 등 다양한 체험을 즐길 수 있다.

이번 전시와 관련해 배성수 인천시립박물관 전시교육부장은“이번 전시회를 통해 무더운 여름과 코로나19로 지친 마음을‘사이다 같이’시원하게 풀어내는 시간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전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마스크 착용 후 손 소독, 발열체크, 방명록 기입을 마쳐야 입장이 가능하다.

ingnews@ingnews.kr

incheon guerilla news

김재훈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