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포토
농협인천본부, 인천준법지원센터에 마스크 1만 장 기증
▲ 마스크 기증 후 기념촬영 모습. (사진제공=인천준법지원센터)

[인천게릴라뉴스=최도범 기자] 농협중앙회 인천지역본부(이하 농협 인천본부)는 지난6일, 법무부 인천준법지원센터에 마스크 1만 장, 500만 원 상당을 기증했다.

농협 인천본부는 “코로나19가 수도권을 중심으로 재확산되고 있음에도 경제적 어려움으로 마스크 구입이 힘든 보호관찰 대상자가 다수 있다는 안타까운 소식을 접했다”며 “모두가 합심하여 하루빨리 코로나19를 슬기롭게 극복하자는 취지로 가정형편이 어려운 보호관찰 대상자에게 마스크 1만 장을 기증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번 기증과 관련해 임동순 농협중앙회 인천지역본부장은 “비록 작은 나눔이지만, 우리 지역사회에 소중히 쓰여 어려움을 겪고 있는 보호관찰 대상자들에게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법호 인천준법지원센터 소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임에도 지역사회를 위해 마스크를 흔쾌히 기부해주신 농협중앙회 인천지역본부 관계자분들에게 감사드리며, 기부된 마스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소중하게 사용하겠다”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ingnews@ingnews.kr

최도범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도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