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교육/학교
인천시교육청, 고위험군 교원 보호조치 강구임신부의 경우, 임신검진휴가 적극 허용 등

[인천게릴라뉴스=조경희 기자] 인천시교육청이 일선학교와 청내 교원들 가운데 코로나19 상황에 따른 고위험군 교원 보호 조치에 나섰다.

고위험군 교원은 임신부 및 당뇨병, 심부전, 천식, 만성폐쇄성질환, 신부전, 암환자 등 만성질환을 가지고 있는 교원들이다.

교육청에 따르면 이들 고위험군 교원에 대해서는 원격수업 운영 시 재택근무를 우선적으로 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

등교수업 시에도 시차출퇴근제, 휴가 등을 이용할 수 있도록 배려한다.

또한 임신부의 경우에는 임신검진휴가를 적극적으로 허용한다는 방침이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학교가 학생 교육과 방역 활동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지만, 고위험군에 해당하는 교원에 대해선 특별한 대책이 없었다”며 “고위험군 교원에 대한 최소한의 조치를 시행해 학교 구성원을 보호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조경희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