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복지/여성
인천시, 오피스가드닝 설치 희망기업 모집...재료비는 희망기업 부담공기정화에 효과적이며 근로자의 심리안정에 효과

[인천게릴라뉴스=조경희 기자] 인천시가 근로자의 업무공간을 꽂과 식물을 활용하여 친환경으로 바꾸는 오피스가드닝 설치 희망기업을 모집한다.

오피스가드닝이란 오피스(office)와 가드닝(gardening)의 합성어로 사무실 습도조절과 공기정화에도 효과적이며 근로자의 심리안정에 도움을 주어 업무능력을 높여 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번 사업은 내달 3일까지 접수를 받아 중소기업과 비영리 또는 공공기관을 각각 20개씩, 총40개 기관을 선정할 예정이다.

선정된 기업에는 전문가들이 현장을 방문해 업종과 공간의 특성에 맞는 오피스가드닝 설계와 시공을 무료로 지원한다.

또한 기존 화분의 분갈이 등 관리와 재배치, 식물관리에 대한 교육도 진행되며, 실내 및 실외 공간에 대해서도 작업이 가능하다.

단, 재료비는 약 50만 원에서 100만 원으로 예상되며 해당 기업이 부담해야 한다.

신청은 사회적협동조합 일터와사람들’팩스(032-432-1985)와 이메일(schw2014n@wwp.or.kr)로 접수가능하다.

장병현 일자리경제과장은 “신중년의 직업적 경험과 전문성은 우리사회의 큰 자산이기에 은퇴 이후 일선에서 완전 물러나는 것은 우리사회의 또 다른 손실이다.”며, “이분들의 능력을 지역사회 공익사업에 참여케 함으로 공공서비스 수준을 높이고 신중년은 이를 통해 지역사회에 관심과 참여의식을 높이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시는 은퇴 했으나 일할 능력과 의지가 있는 신중년(만50세~70세 이하)의 지역사회 참여를 돕기 위해, 재능기부가 가능한‘신중년 사회공헌활동 지원사업’을 펼치고 있다.

아울러, 전문분야 경력자를 공익사업에 참여케 하는‘신중년 경력활용 지역서비스’사업을 각각 추진하고 있다.

시는 베이비부머 세대(1946년~1964년생)의 은퇴가 본격적으로 시작 된 만큼 앞으로도 이들이 가진 능력을 지역사회에서 활용될 수 있도록 적합 직무와 일자리 발굴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조경희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