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군·구소식 남동구
인천 남동구, 구립도서관 ‘남동 논현도서관’ 이름 확정...10월 준공 예정시립도서관과 구분되고 구민이 쉽게 찾을 수 있는 이름 선정
▲ 가칭으로 그려진 ‘남동 논현도서관’ 조감도.<자료=남동구>

[인천게릴라뉴스=권오현 기자] 인천시 남동구가 신축하는 구립 도서관을 ‘남동 논현도서관’으로 최종 확정했다고 밝혔다.

‘남동 논현도서관’은 논현중앙근린공원 내에 공원 산책로와 연결된 개방형 복합문화공간으로 조성된다.

특히, 도서관은 ICT(정보통신기술) 기반을 갖추고 올 10월 준공에 이어 12월 중 문을 열 예정이다.

이와 관련해 구는 지난달 8일부터 24일까지 도서관 이름을 짓고자 공모를 진행했으며 접수된 이름 136건 중 1차 실무심사를 거쳐 6개 명칭을 최종 심사에 올렸다.

이렇게 최종 심사에 오른 6가지 이름은 구 홈페이지와 행정전산망을 통해 구민과 직원을 대상으로 선호도 조사를 실시해 '남동논현도서관'으로 최종 확정했다.

이번 도서관 명칭선정심사위원회는 이름 선정에 대해 “구립도서관에 전국 유일한 지자체 명칭인 '남동'을 넣어 시립도서관과 명확하게 구분되고, 일반구민들이 도서관을 쉽게 찾고 이용할 수 있다는 점을 높이 평가했다”고 선정 배경을 설명했다.

이강호 남동구청장은 "남동논현도서관에 많은 관심을 갖고 참여해 주신 구민들께 감사드리며, 신축 구립도서관이 책-사람-자연을 잇는 소통의 문화공간이자 휴식을 주는 힐링 공간으로 기능을 할 수 있도록 준공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구는 최종 평가에 오른 이름들에 대해 최우수 명칭으로 '인천논현도서관', 우수 '논현꿈담도서관', 장려 '논현오학도서관' 등 입상작을 선정해 시상식을 열고 상금을 전달했다.

권오현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