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인천시, '굿모닝 인천' 3년연속 ‘대한민국 커뮤니케이션대상’ 수상‘리얼미터 등 설문조사 결과 ‘수준 높은 잡지’,‘구독 후 인천이미지 좋아져’ 답변
▲ '굿모닝 인천' 12월 표지.<자료=인천시>

[인천게릴라뉴스=조경희 기자] 인천시가 발행하는 ‘굿모닝 인천’이 올해로 29회를 맞은 ‘대한민국 커뮤니케이션대상’을 수상했다.

‘굿모닝 인천’은 시 종합매거진으로 2017년과 2018년에 수상에 이어 올해는 기획디자인대상(한국사보협회장상)을 수상했다.

지난 9일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시상식은 사단법인 한국사보협회가 주관하고 문화관광체육부, 행정안전부 등이 후원하는 시상식이다.

국내 유일의 커뮤니케이션 시상식인‘대한민국 커뮤니케이션대상’은 국가기관 및 공·사기업 등이 발행하는 커뮤니케이션 및 저널리즘 매체를 대상으로 시상한다.

신봉훈 인천시 소통협력관은 “이번 조사는 독자의 구독 관련 욕구와 개선사항을 파악하기 위해 진행됐다”며 “많은 분들이 긍정적으로 봐주셔서 감사하지만, 지적한 부분에 대해선 끊임없이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3년 연속 수상에 대해서는 “굿모닝인천이 시민들의 알 권리와 역사, 문화, 관광, 시민들의 삶 등 시민들에게 유익하고 공익적이며 감동 있는 정보를 담기 위해 최선을 다하는 공로를 인정받은 것”이라며 “앞으로도 시민들과 적극 소통하며 내면의 깊은 목소리와 인천정서를 담은 잡지를 만들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인천시 종합매거진 ‘굿모닝인천’은 지난 1월부터 11월까지 독자와 인천시민 1,057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해 왔다.

결과 ‘굿모닝인천’을 구독한 이후 인천에 대한 인식이 크게 좋아진 것으로 나타났으며 여론조사 전문기관의 조사에서도 높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구독 후 인천인식의 변화에 대해 48.6%가 ‘대체로 좋아졌다’, 44.3%가 ‘매우 좋아졌다’, ‘특별한 변화가 없다’는 7.21%로 나타나 92.%가 ‘좋아졌다’는 긍정적 반응을 보였다.

만족도를 묻는 질문에 대해서는 52.3%가 ‘매우 만족’, 42.9%가 ‘대체로 만족’, 보통 4.6%, ‘불만족’ 0.2%로 95.2%가 ‘만족’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만족하는 이유에 대해서는 ‘인천에 대한 다양한 콘텐츠를 담고 있어서’가 65.4%, ‘인천시정에 대해 자세히 알 수 있어서’란 응답이 21.7%였다.

응답자의 10.7%는 ‘인천에 대한 자부심을 느꼈다’고 답한 것으로 집계됐다.

반면 ‘인천시정 홍보 역할 강화’, ‘QR코드 신설로 시민 참여 쉽게 하기’, ‘큰글씨판형 별쇄’ 등의 요구도 있었다.

이번 리얼미터의 조사는 비구독자, 구독자에 대한 FGI(Focus Group Interview), 전문가 그룹을 대상으로 한 IDI(Indepth Interview) 방식으로 지난 10월 29일부터 11월 14일까지 진행됐다.

조경희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