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산업/기업
삼성바이오로직스, 'CPhI Worldwide 2019’ 바이오 제약 컨퍼런스 참가세계 최대 바이오의약품 컨퍼런스 단독부스
일 평균 10회 이상 미팅… Speaking Session참가 경쟁력 강조
PREV
NEXT
  • 3
  • 3
  • 3

[인천게릴라뉴스=조경희 기자] 삼성바이오로직스가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열리는 'CPhI(Convention on Pharmaceutical Ingredients) Worldwide 2019’(이하 CPhI)'에 참가해 차별화된 경쟁력으로 고객 수주에 나섰다.

CPhI는 전 세계 165개국에서 2,500개 이상의 기업들이 참가하고 총 4만명이 이상이 방문하는 전 세계 최대 바이오제약 컨퍼런스이다.

세계 최대의 규모로 열리는 CphI는 매년 유럽 주요국가를 돌아가며 개최되고 있다.

올해는 독일 현지시간으로 11월 5일부터 7일까지 3일간 진행되고 있다.

삼성바이오로직스에 따르면 이 CPhI 컨퍼런스에는 2017년 기조연설 참여를 계기로 지난 해부터 단독부스를 마련해 참가하고 있다.

올해는 지난해보다 규모가 훨씬 큰 약 81m²크기에 단독부스를 마련했다.

부스 내에는 삼성바이오로직스의 혁신과 성과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들을 전시하고 있다.

콘텐츠 가운데에 VR(Virtual Reality)기기를 이용한 간접체험 코너에는 현장에서 세계 최대규모의 바이오의약품 공장인 삼성바이오로직스의 3공장을 체험할 수 있게 했다.

행사장에서는 부스를 방문한 관람객들을 대상으로 매일 1명을 추첨해 갤럭시폴드 핸드폰을 선물로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행사 기간 동안 일 평균 10회 이상의 고객 미팅이 예정되어있다.

특히, 행사 기간 중 실시되는 ‘Speaking Session’에서는 삼성바이오로직스가 보유한 바이오의약품 생산 혁신기술과 CDMO사업 경쟁력에 대해서도 적극적으로 알릴 계획이다.

조경희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