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환경/날씨/지구
인천시, 'UNDRR 롤모델 도시 인증' 신청...전국 최초'재난에 강한 도시 만들기' 홍보 자료에 소개 등 인천 브랜드 가치 상승

[인천게릴라뉴스=권오현 기자] 인천시가 UNDRR(UN재해위험경감사무국)에 UNDRR 롤모델 도시 인증을 받기 위한 신청서를 제출했다고 6일 밝혔다.

UNDRR 롤모델 도시 인증은 도시 스스로 기후변화와 재난에 강하고 지속가능한 도시 만들기를 촉구하는 UN 운동인 MCR캠페인에서 모범도시로 인정을 받는 제도이다.

도시복원력 캠페인인 MCR캠페인에는 지난 2013년 인천시가 가입해 참여하고 있다.

UNDRR 본부는 MCR캠페인 가입도시를 대상으로 재해위험경감과 복원력에서 혁신적, 창조적, 포괄적, 효율적인 조치를 실현한 도시에 대해 타 도시의 모범이 됨을 국제적으로 인증하는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현재 전세계 26개국 47개 도시가 롤모델 도시 인증을 받았으나, 국내에는 아직까지 인증 받은 도시가 없다. 인천이 최초로 신청한 것이다.

시는 UNDRR 롤모델 도시로 인증을 받으면 '재난에 강한 도시 만들기' 캠페인 보고서와 홍보자료에 소개되는 등 국제적으로 인천의 브랜드 가치가 매우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롤모델 인증 도시로써 UNDRR과 연계해 국가, 지역 및 세계적인 국제회의나 세미나 등을 통해 지방의 재난위험경감과 복원력 향상을 위한 혁신적인 솔루션을 제시하는 역할을 수행에 나가게 된다.

시는 이번 롤모델 인증 신청에 앞서 10월 11일에는 UNDRR 롤모델 도시 인증사업 추진관련 시민설명회와 14일에는 시의회 보고회를 개최한 바 있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UNDRR 롤모델 도시 인증을 통해 한층 더 업그레이드 된 지속 가능한 재난 복원력을 갖춘 도시로 도약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인천시의 비전과 노력을 깊이 인지해 달라”고 피력했다.

한편, 인천시는 송도·영종·청라 등의 인천경제자유구역을 ‘기후변화, 재해에 강한 도시’로 만들기 위해, 도시건설 초기 설계 단계부터 ‘재난 관리 스마트 시스템’을 구축했다.

시는 ‘재난 관리 스마트 시스템’을 통해 재난위험 관리 정책과 거버넌스 운영에 활용해 오고 있다.

송도·영종·청라 등 인천경제자유구역을 통해 지금까지 축적된 ‘스마트 도시 노하우’는 향후 인천시가 방재안전 도시로 성장하는 큰 밑거름이 될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권오현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