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인사/동정
인천시, 제74주년 광복절 경축식 개최... "위기를 이겨내면 기회가 된다"죽산 조봉암 선생 말씀 담긴 대형 태극기, 청사 등 곳곳에 휘날려
광복절 경축행사 및 나라꽃 무궁화 전시, 평화의 소녀상 참배 진행
PREV
NEXT
  • 8
  • 8
  • 8
  • 8
  • 8
  • 8
  • 8
  • 8

[인천게릴라뉴스=권오현 기자] 제74주년 광복절 경축식이 인천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열렸다.

광복절을 맞아 선열들의 넋을 기리고 광복의 의미를 되새기는 이번 행사에는 독립유공자와 광복회원, 기관․단체장, 시민 등 1,500여명이 참석했다.

시는 이날 행사에 앞서 인천시청 및 공사, 공단 등 공공청사 100곳에 대표적인 인천의 독립운동가인 죽산 조봉암 선생 서거 60주기를 기리기 위한 대형 현수막을 내걸었다.

대형 현수막에는 태극기의 태극 문양에 조본암 선생이 살아생전 남긴“우리가 독립운동을 할 때... 가능성이 있어서 한 것도 아니다. 옳은 일이기에, 또 아니하고서는 안 될 일이기에 목숨을 걸고 싸웠지 아니하냐”라는 말씀으로 형상화했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이날 광복절 경축식에 앞서 오전 9시 인천시의회 의장과 시의원, 군수·구청장, 인천보훈지청장 및 보훈단체장, 시 간부공무원, 학생대표 등 300여명과 함께 현충탑을 참배했다.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는 한 여름이었지만 이날의 뜻을 기리듯 하늘은 구름으로 더위를 가려 주며 행사에 참석한 사람들의 땀을 가려주었다.

이날 예술회관에서 열린 경축식은 김우영 대한광복회 인천지부장의 기념사와 광복절 기념영상 상영 및 문화공연으로 진행됐다.

이어, 박남춘 시장의 경축사와 광복절 노래 제창 및 만세 삼창 에 이어 인천시립무용단의 부채춤․사랑가․무무․비나리․백단향 등 경축공연 5개 작품이 선보였다.

이날 박 시장은 경축사에서 “3·1운동과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인 뜻 깊은 해임에도 일본의 경제보복으로 마냥 기뻐할 수 없는 상황”이라며 “위기를 이겨내면 기회가 된다. 우리 경제의 체질을 근본적으로 개선하는 기술 독립을 통해, 경제적으로 일본을 넘어서게 될 것”이라며 “‘옳은 일이기에, 아니하고서는 안 될 일이기에 목숨을 걸고 싸웠다’는 조봉암 선생의 말씀이 진정한 독립을 위해 우리가 나아가야 할 길을 알려주는 것 같다.”며 인천시민의 단결을 호소했다.

한편, 광복절의 경축식과 관련해 부대 행사로 예술회관 대공연장 로비와 야외광장에서는 푸르미가족봉사단과 인천국학운동시민연합 등 시민단체의 다양한 시민체험행사와 더불어 사진 전시회가 열렸다.

체험행사로는 우리나라 지도와 대형 태극기에 소원을 채우는 행사와 독립군 체험 행사인 주먹밥 그리고 감옥 체험 등을 통해 선열의 고귀한 정신과 희생을 체험하는 장을 마련했다.

이와 더불어 나라꽃 사랑을 위해 무궁화 전시와 함께 묘목을 시민들에게 나눠주고, 소전시실에서는 시민공원사진가 전시회가 열렸다.

이날 박 시장은 관계자들과 함께 부평공원을 찾아 평화의 소녀상과 강제징용 노동자상을 참배할 예정이다.

권오현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