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연예/스포츠 스포츠
인천, ‘2019 전국생활체육대축전’ 30개 종목에 역대 최다 선수 1,288명 참가4.25~4.28 생활체육인들의 최대 축제 충청북도 일원
전국 17개 시·도 선수 및 임원 6만 여명 참가
PREV
NEXT
  • 6
  • 6
  • 6
  • 6
  • 6
  • 6

[인천게릴라뉴스=조경희 기자] 생활체육인들의 최대 축제인 ‘2019 전국생활체육대축전’ 출전과 관련해 도원체육관에서 선수단장을 맡고 있는 박남춘 인천시장이 참석한 가운데 결단식이 열렸다.

오는 25일부터 28일까지 나흘간 충주를 비롯한 충청북도 일원에서 개최되는 ‘2019 전국생활체육대축전’에 인천선수단은 축구, 탁구, 배드민턴 등 30개 종목에 역대 최대 인원 1,288명이 참가한다.

이번 전국생활체육대축전에는 일반 39종목, 시범 5종목 등 총 44개 종목에 전국 17개 시·도 선수 및 임원 6만 여명이 참가한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결단식에서 “평소 기량을 부담 없이 발휘하고 정정 당당히 겨뤄서 인천시의 위상을 드높이고, 건강한 모습으로 돌아오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 생활체육이 활성화됨에 따라 참여인원은 해마다 늘어날 전망이다.

이번 인천선수단 중에는 이관원(44)·예린(16)씨 등 부녀 관계로 합기도 종목에 동반 출전해 주변의 눈길을 끌고 있다.

아버지 이씨는 2018년 생활체육전국합기도대회에서 호신술 1위를, 딸 예린씨도 2019년 문화관광체육부장관기 합기도대회 우승을 차지한 강자들이다.

또, 철인3종경기에는 부부 선수로 김정명(45)·임경희(46) 씨가 출전해 건강한 부부애를 자랑하고 있다.

이들은 2016년 철인3종 경기에 입문했고, 매년 10회 이상 철인3종 대회를 포함해 수영, 마라톤, 싸이클 대회에 함께 참여하고 있다.

조경희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