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복지/여성
인천시-인천시교육청-중부지방고용노동청, 청소년노동인권 보호 및 증진 3자 협약 체결청소년노동인권 보호 증진에 한걸음 더 전진
실질적이고 신속한 권리구제 목적
▲ 인천시와 인천시교육청, 중부지방고용노동청이 함께 청소년노동인권 보호 및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에 서명하고 있다.<사진=인천시장>

[인천게릴라뉴스=권오현 기자] 인천시청에서 인천시와 인천시교육청, 중부지방고용노동청이 모여 청소년노동인권 보호 및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청소년노동인권을 보호하고 사회 진출에 안정적 적응 지원, △청소년 인권과 지역사회의 인권문화 확산을 위한 공동 노력을 담아 함께 노력하기로 했다.

이외에도 협약에는 △청소년노동인권에 대한 교육․상담․권리구제 사업, △청소년 인권 보장과 증진을 위한 협력체계 구축, △그밖에 서로 협력이 필요하다고 인정되는 인권증진 사업에 상호 협력을 약속하고 있다.

시는 지난해 4월부터 근로청소년 노동환경 및 인권 개선을 위한 노동인권교육과 토론회 등을 노사민정협의회와 시교육청, 한국공인노무사회, 안전보건공단중부지역본부와의 4자 협약으로 추진해왔다.

이번 협약으로 지역 청소년들이 노동현장에서 인권침해나 차별을 받는 사건이 발생할 경우, 시와 교육청의 인권보호관과 노동청의 근로감독관이 상담과 조사를 진행하게 된다.

실질적이고 신속한 권리구제가 이루어질 수 있다는 기대를 전재로 담고 있다.

최기건 혁신담당관은 “올해말 수립되는 인권정책기본계획을 토대로 청소년을 비롯한 사회적약자의 인권보장, 생활인권 증진, 인권친화 도시환경 조성, 인권문화 확산 및 인권증진협력사업 등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권오현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