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복지/여성
인천시, 30억 규모의 가스보급시설 융자지원 추진가스 배관망 증설 및 지역 주민 연료비 절감에 기여

[인천게릴라뉴스=권오현 기자] 인천시가 경제성 미흡으로 가스공급관이 설치되지 않은 지역에 대해 가스보급 확대를 위한 30억 규모의 융자지원 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올해 도시가스 공급시설 설치자금은 주민들의 가스공급신청 지역 등에 도시가스사가 가스공급시설로 본관, 공급관 및 정압기 시설 설치 비용이다.

시는 가스공급시설의 필요한 비용 80%범위 내에서 연 1.8%, 3년 거치 5년 분할상환으로 융자를 실시한다.

시의 융자지원 계획에 따르면 도시가스사는 융자대상 지역에 대한 투자계획서와 선정신청서를 오는 3월 27일까지 군·구(경제자유구역청 포함)에 제출해야 한다.

군·구에서 사업의 적합성, 투자에 대한 효과성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 사업별 우선순위를 정해 시에 추천한다.

시는 융자대상 지역을 최종 선정 후 금년 말까지 신한은행(인천시 금고)을 통해 융자를 시행하게 된다.

박철현 에너지정책과장은 “가스공급시설 설치비를 저금리로 융자해 줌으로써 가스배관망 설치지역이 확대되고 해당지역 주민들의 연료비 절감이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도시가스 공급 확대를 통한 정주여건 향상에 최선을 다할 것” 이라고 말했다.

권오현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