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일반
인천도시공사, 창립 최초 '2018년도 주요 경영성과 보고회' 개최“4년간 금융부채 1조 9,353억 원 감축”
“도시재생․주거복지 리더 공기업으로서 위상 정립”
▲ 창립 첫 시민 경영성과보고회.<사진자료=인천도시공사>

[인천게릴라뉴스=조경희 기자] 인천도시공사가 2018년도 주요 경영성과 보고회를 개최했다고 8일 밝혔다.

2003년 창립 이래 처음으로 열린 이번 보고회는 경영과정에 주민참여와 소통 확대를 위한 행사로 추진됐다.

이날 보고회 자료에 따르면 공사가 행정안전부 부채목표(250%) 대비 205% 달성과 4년간 금융부채 1조 9,353억 원 감축 등 5년 연속 흑자경영 지속과 지방공사 최초로 10년물 채권 발행 등 재무구조 개선에 대한 성과를 제시하고 있다.

공사는 도와주리(도시재생․주거복지 리더 공기업) 전문 공기업으로서의 위상정립과 도약을 위해 지난해 3월 도시재생지원센터 설립했다.

아울러, 도시재생대학 운영과 십정2․송림초교 주변 주거환경개선 사업 등 인천형 재생사업 추진해 왔다.

특히, 주거복지 중장기 로드맵 수립을 통한 구월3블록 임대주택, 영종12블록 등 시민의 주거안정을 위한 계획도 적극 추진했다.

공사는 지속가능 경영을 위해 영문사명을 변경(IDTC→IMCD)했으며 창립이후 산재된 자료를 집대성한 15년사를 발간했다.

또, 신규사업 발굴 및 개선을 위한 시민 아이디어 공모와 사회공헌 아이디어 및 도시재생 컨텐츠 공모를 통해 시민의 다양한 의견 수렴과정을 거쳐 진화된 모습을 보여왔다.

이외에도 청렴 시민감사관 도입과 검단신도시 대곡동~불로지구 연결도로의 문화재 발굴조사 주민설명회를 개최하는 등 사업 계획 단계부터 시민의 경영참여를 촉진하고 있다.

박인서 사장은 “인천시 정책 실행기관 및 도와주리 공기업”으로서의 역할을 충실이 수행하여 인천시민이 행복한 도시, 더불어 잘사는 상생균형발전과 사회적 가치 실현 등 2019년 경영목표 달성을 위한 5대 추진전략 및 25개 세부 중점추진과제 차질없 이 성실히 이행할 것이라며 “안정적 재정건전화를 바탕으로 지속가능한 경영체계를 구축해 나가겠다“ 말했다.

조경희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