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관광 인천에 가고 싶다
인천소래습지생태공원, 해수족욕장과 천일염 체험장 개장
PREV
NEXT
  • 3
  • 3
  • 3

[인천게릴라뉴스=조경희 기자] 인천시 소래습지생태공원 해수족욕장과 천일염 체험장이 오는 3월 7일부터 문을 연다.

시설 운영기간은 3월부터 12월 중순까지이며, 운영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개장한다.

시설은 선착순 무료로 운영되며 매주 월요일에 시설점검으로 휴장한다.

해수족욕장은 깨끗하게 여과된 바닷물을 평균온도 40도씨로 제공하는 족용탕으로 한번에 100명 정도가 수용 가능하다.

천일염 체험장은 한번에 40명 정도가 이용할 수 있는 시설로 소래습지생태공원에서 직접 생산한 깨끗한 천일염으로 수족마사지를 할 수 있다.

체험장에는 유아용 공간으로 소꿉놀이 장난감이 비치된 놀이 시설이 있다.

안상윤 인천대공원사업소장은 “소래습지생태공원이 자연을 감상하며 휴식하고, 건강관리까지 할 수 있는 도심 속 힐링 공간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지난해 조성된 해수족욕장과 천일염 체험장은 이미 지난해 10만 이상의 방문객이 다녀가는 등 남녀노소 모두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천일염은 따뜻한 물을 이용한 족욕과 소금마사지 등으로 혈액순환과 노폐물을 배출해 면역력을 강화시키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조경희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