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일반
인천항만공사, ‘2019 인천항 항만가족 신년인사회’ 개최
PREV
NEXT
  • 4
  • 4
  • 4
  • 4

[인천게릴라뉴스=권오현 기자] 인천항만공사 2019년 기해년 새해를 맞아 ‘2019 인천항 항만가족 신년인사회’를 개최했다.

7일 인천 하버파크에서의 신년 인사회는 올 한 해 인천항의 힘찬 항해를 다짐하는 자리로 진행됐다.

이날 인사회에는 인천항 이용 선사와 포워더, 내항․남항․북항․신항 부두운영사, 항만 노동자, 물류단지 입주기업 및 각종 부대서비스업체 등 항만 현장을 움직이고 있는 항만경제계 대표자와 직접적인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또한, 박남춘 인천광역시 시장과 박경철 인천지방해양수산청장,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의원, 윤관석 더불어민주당 의원, 이귀복 인천항 발전협의회 회장, 이강신 인천상공회의소 회장, 지용택 새얼문화재단 이사장 등 유관기관과 지역경제계, 오피니언 리더 등 200여명이 참석해 신년회를 밝혔다.

이 자리에서 인천항만공사 남봉현 사장은 “컨테이너 물동량 312만TEU를 비롯해 지난해 인천항이 성공적으로 운영될 수 있었던 점에 대해 모든 항만 종사자들에게 감사”를 전하며 “항만시설은 개발 후 운영까지 많은 시간과 재원이 투입되는 만큼, 면밀한 수요예측을 통해 부두 및 배후단지가 적기에 공급될 수 있도록 준비할 것”이라고 의지를 밝혔다.

그는 이어 “올해는 심혈을 기울여 건설한 크루즈 터미널 및 신 국제여객터미널을 개장하고 운영에 들어가는 첫 해이므로, 터미널 개장에 앞서 이용객과 선사가 불편함을 느끼지 않도록 준비하여 성공적인 개장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며 “2019년 325만TEU 물동량 달성, 국민과 지역사회가 체감할 수 있는 사회적 가치 실현, 안전하고 깨끗한 항만조성을 위한 노력을 해 나가겠다”고 다짐했다.

끝으로 “항만이용고객과 파트너, 지역사회 각계 여러분이 한자리에 모여 서로 격의없이 이야기하면서 인천항 발전을 논의하는 자리였다”며, “신년인사회의 좋은 기운을 받아 기해년에도 힘찬 항해를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 신년회 참석자들의 기념촬영.
▲ 인천항맘공사 남봉현 사장이 신년회 인사를 하고 있다.<사진제공=인천항만공사>
▲ 손님을 맞이하는 남봉현 인천항만공사 사장.
▲ 항만공사 신년인사회에 참석한 관계자들.

권오현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