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인천시의회/정당
자유한국당 인천시당, '2019년 신년인사회'...보고, 듣고, 느끼는 경제정당 다짐
▲ 4일 자유한국당 인천시당에서 열린 신년인사회.<사진=자유한국당 인천시당>

[인천게릴라뉴스=권오현 기자] 자유한국당 인천시당이 ‘2019년 인천시당 신년인사회’를 가졌다.

4일 인천시당에서 열린 신년인사회에는 안상수(중구․동구․강화군․옹진군), 홍일표(남구갑), 이학재(서구갑), 정유섭(부평구갑) 국회의원과 이재호(연수구갑), 김지호(남동구을), 강창규(부평구을), 이행숙(서구을) 당협위원장 등 200여 명의 인사들과 당원들이 참석했다.

이날 신년인사회에서 민경욱 시당 위원장은“2019년 기해년은 대한민국의 후퇴냐 새로운 도약이냐를 결정할 거센 도전의 해가 될 것”이라며 “20년 장기집권을 하겠다고 말하는 세력들이 고작 2년도 안 돼 대한민국을 엉망으로 만들었다”는 우려를 표명했다.

이어서 “이제 자유한국당이 대한민국을 바로잡아야 한다”고 다짐하며 “국민들께서 보고, 듣고, 느끼는 먹고사는 문제를 해결하는 경제정당으로 자리매김하는데 온힘을 다해야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신년 인사회에는 심재철(경기 안양시동안구을), 정우택(충북 청주시상당구) 국회의원과 오세훈 중앙당 국가미래비전특별위원장, 김문수 전 경기도지사가 참석했다.

권오현 기자  ingnews@ingnews.kr

<저작권자 © 인천게릴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